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스' 김지우, "전라 노출? 조승우가 '너무 야하다'해서 재촬영"[TV포커스]

기사승인 2019.07.23 18:2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공
[스포티비뉴스=이지원 기자] 뮤지컬배우 김지우가 뮤지컬에서 파격 전라 노출을 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2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지우는 자신의 전라 노출 에피소드를 밝혔다. 

이날 김지우는 “연습할 때 까지도 촬영하는 걸 몰랐는데, 어느 날 스태프가 촬영해야한다고 했다”며 “무슨 촬영인지 물었더니, 전라 노출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밝혀 현장을 깜짝 놀라게 했다. 

김지우는 영화, 드라마에서도 노출한 적이 없었는데, 당시 더블 캐스팅됐던 배우가 흔쾌히 촬영을 진행하는 것을 보고 얼떨결에 촬영에 임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그러나 당시 뮤지컬을 함께했던 조승우가 그 장면을 모니터하던 중 깜짝 놀라며 “너무 야해서 안 될 것 같다”고 말해 결국 뒷모습으로 재촬영했다는 웃지 못할 사연도 함께 전했다는 후문이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2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이지원 기자 press@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