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상이몽2' 한혜진 "애교많은 남편기성용, 나더러 고목나무라 한다"

기사승인 2019.07.22 22:3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한혜진이 남편인 축구선수 기성용에 대해 말했다.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스페셜 MC로 배우 한혜진이 출연했다. 

이날 한혜진은 남편 기성용과 5살 딸과의 행복한 일정을 공개했다."한혜진은 “기성용 선수는 남편으로서는 백 점이지만 실제로는 뒤치다꺼리하느라 너무 힘들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혜진은 그때그때 정리를 하는 편인 반면 기성용은 물건을 늘어놓는 편이라는 것. 이어 한혜진은 "잔소리를 했더니 남편이 빨랫감을 숨겨놓은 적도 있다. 손이 많이 가는 스타일이다"며 애정 섞인 볼멘소리를 냈다. 

그런가 하면 한혜진은 "평소에 애정 표현을 많이 하냐"는 MC들의 질문에 "신랑은 애교가 많은데 저는 무뚝뚝하다"라고 말했다. 이 때문에 기성용은 한혜진을 '고목나무'에 비유하기도 했다고. 게다가 5살 된 딸 역시 엄마를 닮아 아빠가 뽀뽀하고 껴안으려고 하면 '하지마, 저리가, 귀찮아'라고 말한다고 했다. 이에 김숙은 "엄마한테 다 듣고 배운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