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공격 지휘' 토트넘, 유벤투스에 1-0 리드(전반 종료)

기사승인 2019.07.21 21:2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손흥민(7번)이 프리시즌 첫 경기임에도 위협적인 움직임을 ㅡ보였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손흥민이 전반전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 에이스'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였다. 라멜라의 선제골의 기점이 되기도 했다. 

토트넘은 21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유벤투스전을 치르고 있다. 전반 종료 상황에서 토트넘이 1-0으로 리드하고 있다.

손흥민은 프리시즌 첫 경기이지만, 상대 진영에서 적극적으로 슈팅했다. 투톱 파트너 패럿과 함께 상대 진영을 내달렸다. 손흥민의 잇단 슈팅이 있었다.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결국 선제골도 손흥민의 발에서 기점이 됐다. 패럿의 마투이디의 백패스를 낚아챘고, 손흥민이 역습 기회를 살려 문전까지 도달했다. 손흥민은 슈팅을 때리지 않고 이타적인 패스를 했다. 패럿의 슈팅 이후 라멜라가 밀어 넣었다.

반면 호날두는 전반 두 차례 결정적인 슈팅 기회를 모두 날렸다. 전반은 손흥민이 '우상' 호날두 앞에서 빼어난 활약을 했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