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엑시트' 조정석 "윤아, 고생 많았다…촬영장서 서로 응원"

기사승인 2019.06.27 11:59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배우 조정석과 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 임윤아가 영화 '엑시트'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영화 '엑시트'의 배우 조정석이 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 임윤아를 칭찬했다. 

조정석은 27일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엑시트'(감독 이상근, 제작 외유내강, 공동제작 필름케이)의 제작보고회에서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힘든 장면이 많아 윤아가 많이 고생했다"고 말했다.

조정석은 "윤아가 체력적으로 훌륭하더라. 나보다 더 빨라 당황하기도 했다"고 웃으면서 "촬영하다 보면 서로 지치기 때문에 응원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윤아 또한 "현장에서 도움을 많이 받았다. 함께 촬영하면서 표현력이 정말 뛰어난 분이라는 걸 느꼈다. 배려도 많이 해줘 감사하다"고 조정석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엑시트'는 청년 백수 용남(조정석)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임윤아)가 원인 모를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해야 하는 비상 상황을 그린 재난탈출액션물. 오는 7월31일 개봉한다.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 tree@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