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김부용, 이의정 등장에 "제수씨 반가워요" 최민용과 몰아가기 합류

기사승인 2019.06.25 23:3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불타는 청춘'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불타는 청춘'의 '너구리 형제' 김부용과 최민용이 같은 생일날짜로 축하를 두배 함께 받게 됐다.

 2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청춘들이 전라남도 순천으로 여름 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청춘들은 1960년대부터 1980년대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해 놓은 '순천 드라마 세트장'에서의 만남에 본인의 첫 데이트 복장을 하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날은 6월6일인 최민용과 김부용의 생일이었다. 구본승은 두 사람을 위해 '오늘 생일'이라는 글씨가 적혀 있는 모자를 둘에게 선물했고 마침 이의정이 등장하자 김부용은 "제수씨 반갑습니다"라고 인사해 웃음을 더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