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울 SK, 빅맨 캠프 개최…유망주 성장 돕는다

기사승인 2019.06.20 10: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서울 SK와 나이키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9 SK나이츠-나이키 빅맨 캠프가 6월 24일부터 27일까지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SK텔레콤 인재개발원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17년째를 맞이한 이번 캠프는 미국 유명 스킬 트레이너인 밥 윌렛 수석 코치와 허남영 SK나이츠 육성 코치를 비롯한 8명의 국내 코치들이 강사로 참가해 전국에서 모인 72명의 유망주를 상대로 선진 농구 기술을 가르칠 예정이다. 밥 윌렛 코치는 맷 반스와 노먼 파월 등 NBA 정상급 선수들의 스킬트레이너로 유명하다. 

SK나이츠와 나이키 코리아가 한국 농구의 주역이 될 유망주들의 기량 발전을 위해 지난 2003년부터 개최해 온 SK나이츠-나이키 빅맨 캠프는 그 동안 김종규, 이종현, 이승현, 허훈 등 국가대표급 선수들과 미국 NCAA 데이비슨 대학 진학이 확정된 이현중(호주 NBA 아카데미) 등이 거쳐간 바 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