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봄밤' 한지민, 김준한父 김창완 만났다 "결혼할 생각 없습니다" 강직한 태도[종합S]

기사승인 2019.06.12 22:14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봄밤'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봄밤' 한지민이 김준한과의 관계를 정리할 마음을 굳혔다.

12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에서는 이정인(한지민)이 권기석(김준한)과 연애를 그만둘 것을 확고히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유지호(정해인)는 이정인에게 향해 "많이 좋아해요"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이정인에게 "아주 오래오래 시간이 지나서 그때도 혹시 지금 같은 마음이면 나한테 돌아와요"라고 말했다.

정인은 "내가 할머니가 되어도 좋아할 것이냐"라며 말했고 유지호는 고개를 끄덕였다. 두 사람은 헤어졌지만 이정인은 다시 유지호의 뒤를 쫓아 "정말 오래오래 지나서 지호씨한테 가도, 진짜 나 받아줄 거냐"라고 물었다. 유지호가 긍정하자, 이정인은 "그때까지 다른 사람 만나지 말아 달라"라고 부탁했다.

이어 이정인은 "대신, 내가 지호 씨한테 갈 때는 다른 누구 때문에 지호씨한테 상처 주지 않는 상태로 가겠다"라고 약속했다. 유지호는 "천천히 와도 돼. 오기만 해. 언제든지 기다릴 테니까"라면서 이정인을 끌어안았다.

이후 유지호는 친구들 최현수(임현수)와 박영재(이창훈)에게 이정인과의 상황을 고백했다. 그는 다 같이 만나기 전부터 이정인과 알고 지낸 사이였고, 서로 이성으로 좋아한다고 밝혀 친구들을 당혹감에 빠지게 했다. 그는 어머니 고숙희(김정영)에게도 마음에 둔 사람이 있다고 중매를 거절했고 고숙희는 오랫 동안 싱글파파로 살아온 아들의 고백에 눈물을 흘리며 기뻐했다.

권기석은 부친 권영국(김창완)이 만남을 청한 사실을 전했다. 그러자 이정인은 권영국을 혼자 만나겠다고 말했다. 이후 이정인은 권영국에 전화해 약속을 잡았다. 그는 약속 장소에 나가 권기석과의 만남이 결혼을 전제로 한 것이 아니었다고 말해 권영국을 당황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아버지 이태학(송승환)을 재단에 취임시키기로 한 선택에 대해 '공과 사'를 언급하며 못을 박았다. 이어 이정인은 "저는 오빠와 결혼할 생각이 없습니다"라고 말하며 긴장감을 내비쳤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