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20 인터뷰] '패인 분석' 정정용 감독 "이강인 수비 부담 컸다, 전술 변화 줄 것"

기사승인 2019.05.26 01:33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정정용 감독

[스포티비뉴스=비엘스코비아와(폴란드), 이종현 기자] 정정용 U20 감독이 선수들의 경험이 부족했고, 이에 따른 전반 초반 실점으로 패배했다고 평가했다. 

'정정용호'는 25일 오후 10시 30분(한국 시간)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2019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포르투갈과 경기에서 0-1로 졌다. 결과보다 경기 내용에서 크게 압도당한 한국이다.

정정용 감독은 경기 후 "전체적으로 봤을 때 전략적으로 접근했지만, 이른 실점을 하면서 아쉬웠다. 제가 생각한 건 경험적인 게 메이저 대회에 나오게 되면 심리적인 압박감이나 힘들 거라고 생각했다. 공격적으로 덤비다 보니, 순간 공간 한 번의 실수로 실점하고 나서 다운됐다. 그후반은 전략적으로 나와서 괜찮았다. 2차전에 괜찮을 것 같다"고 평가했다.

이강인의 경기력에 대해선 "이강인 선수에 대한 수비 부담이 있었다. 전술적으로 그러니 공격적으로 수비적으로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2차전에는 그부분을 고려하고 전술적으로 고려, 변화해서 공격적으로 더 나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평가했다.

2차전 남아공전 전술 변화에 대해선 "1차전은 우리의 맞춤 전술이었다. 2차전 3차전 전술 다 있다. 준비하는 걸로 경기장에서 퍼포먼스 보여줄 수 있으면 될 것 같다. 1차전 잘한 것 발전하기보다, 다른 게 있으니 선수들 자신감 가지고 볼 소유 하거나 경기력이나 결과적으로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다음은 정정용 감독의 일문일답

오늘 경기에서 잘된 것과 그렇지 않은 것
"전체적 경기를 봤을 때 전략적으로 접근했다. 거기에서 우리가 이른 실점을 하면서 아쉬웠다. 세밀한 부분에서 볼소유 장면에서 아쉬워서 원활한 연결이 되지 않았다. 후반에 우리가 공격적으로 교체 카드를 통해 하고자 하는 걸 집중력을 가지고 마무리했으면 좋겠다. 준비하면 2차전에 잘할 수 있을 것이다."

만약에 한가지 긍정적인 부분적인 있다면 어떤 게 있나요?
"우리 선수들이 조금 더 2차전 경기에서는 경기력적인 부분에서나 1차전 우리가 생각한 게 안 됐지만, 점진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경기력을 보여줄 거라고 생각한다. 자신감 가지고 하면 좋은 결과 얻을 수 있을 것 같다."

초반에 허둥지둥, 어떻게 진정시켰나
"제가 생각한 건 경험적인 게 메이저 대회에 나오게 되면 심리적인 압박감이나 힘들 거라고 생각했다. 그 15분, 20분 이겨내면 좋은 경기력으로 접근할 수 있을 거라고 했는데 시작하자마자 자신감 너무 좋았던 거 같다. 공격적으로 덤비다 보니, 순간 공간 한 번의 실수로 실점하고 나서 다운됐다. 그후반은 전략적으로 나와서 괜찮았다. 2차전에 괜찮을 것 같다." 

경기 계획 뭐였는지,하이볼로 많았던 걸로 보이는데
"수비적으로는 공간을 주지 않고, 최대한 좁히는 상황에서 수비에서 공격으로 전환할 때 빠르게 적진 골대로 가는 전략적인 전술이었다. 그런 부분에서 세밀성이 떨어지고, 그런 게 우리가 하고자 하는 게 후반에 나온 게 어떻게 보면 컨셉이라고 보면 되겠다. 볼 소유도 중요하지만, 선수가 후반에 상대 압박이 느슨해지면서 소유하려고 했다. 옳은 전술을 했다." 

이강인의 경기력에 대해
"이강인 선수에 대한 수비 부담이 있었다. 전술적으로 그러니 공격적으로 수비적으로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 2차전에는 그부분을 고려하고 전술적으로 고려, 변화해서 공격적으로 더 나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 

남아공전 전술 변화는?
"1차전은 우리의 맞춤 전술이었다. 2차전 3차전 전술 다 있다. 준비하는 걸로 경기장에서 퍼포먼스 보여줄 수 있으면 될 것 같다. 1차전 잘한 것 발전하기보다, 다른 게 있으니 선수들 자신감 가지고 볼 소유 하거나 경기력이나 결과적으로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