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아시아 축구 선수 향한 유럽인의 편견 바꿨다"…'박수 보낸' 이영표

기사승인 2019.05.20 09:4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최근 토트넘 홋스퍼 트레이닝장에서 손흥민(왼쪽)을 만난 이영표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PSV 에인트호번, 토트넘 홋스퍼, 도르트문트 등 유럽 구단에서 활약했던 전 수비수이자 한국 축구 국가대표 팀 선수 이영표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활약을 칭찬하면서 그의 긍정적인 영향력을 평가했다. 

이영표는 최근 국내 다큐멘터리 프로그램 촬영 차 손흥민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표는 손흥민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고, '손흥민이 아직 더 성장할 수 있다'는 요지와 그가 '아시아 축구 선수에 대한 유럽인의 편견을 바꿨다'는 것이다. 

인도네시아 매체 '풋볼5스타닷컴'은 19일(현지 시간) 홈페이지에 "전 토트넘 수비수 이영표가 손흥민에 대해 칭찬했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주축 선수가 부상으로 자주 빠졌던 2018-19시즌 토트넘의 스쿼드에서 제 몫을 다한 선수다. 

이 매체는 "손흥민이 리그에서 12골과 6도움을 기록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도 4골을 기록했다"며 손흥민의 활약을 조명했다. 이어 "이영표는 2005년에서 2008년까지 토트넘에서 수비수로 뛴 선수"라고 알렸다. 

풋볼5스타닷컴은 "최근에 토트넘 훈련장에서 손흥민을 만났다. 우리는 토트넘과 구단 상황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토트넘에서 정말 행복하며 이 순간을 즐기고 있다"고 말한 이영표의 발언을 실었다.  

이어 "모든 손흥민의 경기가 나를 포함해 한국 팬들에게 영향을 준다. 한국 팬, 아시아 팬들은 프리미어리그와 챔피언스리그에서 20골을 넘게 득점한 아시아인 축구 선수(손흥민)에게 자랑스러운 감정을 느끼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영표는 또한 "손흥민이 유럽 축구 팬들이 가지고 있는 아시안 선수를 향한 시각을 많이 바꿨다"며 손흥민이 유럽축구인의 인식을 바꾼 것에 박수를 보냈다. 

유럽인의 시각을 많이 바꾼 손흥민은 챔피언스리그 리버풀전을 준비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