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투4' 최송현 "전현무 첫인상 별로…내가 본것중 지금이 제일 어려보여"

기사승인 2019.05.17 00:00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해피투게더4'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최송현 아나운서가 전현무의 과거에 대해 폭로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아나운서국 문제아들' 특집으로 꾸며져 프리 아나운서 오영실·한석준·최송현·오정연과 KBS 정다은·이혜성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와KBS 아나운서국 동기인 최송현은 입사 시험을 치를 당시 전현무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4차 관문이 합숙이었다. 당시 전현무가 너무 좋아보이지 않았다. 토론을 하는데 본인이 자원에 사회자를 하겠다고 하더라"라고 언급했다.

이어 최송현은 "그런데 특히 나의 말에 꼬투리를 잡고 공격하더라, 당시 '어떻게 저렇게 단시간에 날 싫어하게 됐지?'라고 생각했다"라며 서운했던 감정을 토로했다.

이에 전현무는 "내가 최송현 씨를 싫어할 일이 뭐가 있겠느냐. 다 나 살자고 그랬지"라고 해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송현은 "당시 누가 봐도 30이 넘은 얼굴이었다. 다른 남자 지원자들보다 훨씬 나이가 많아 보였다. '나이도 많은 분이 왜 저럴까' 싶었다"라며 "내가 보는 지금의 모습이 가장 어리다"라고 전현무의 디스를 이어가 웃음을 더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