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절대그이' 방민아, 홍종현과 이별 후 '절대매력 로봇남친' 여진구와 입맞춤 [종합S]

기사승인 2019.05.15 23: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절대그이'의 방민아와 홍종현의 7년 비밀연애가 끝났고 '새 남친' 여진구가 등장했다.

15일 방송된 SBS 새 수목드라마 '절대그이'(극본 양혁문, 장아미/연출 정정화)에서는 엄다다(방민아)가 남자친구 톱스타 마왕준(홍종현)에게 버림받은 후 로봇 제로나인(여진구)과 마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수분장사 엄다다는 여배우 때문에 급변경 된 스케줄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능력을 펼쳤다. 사실 톱스타로 급부상한 마왕준과 7년 연애를 해 온 엄다다는 마왕준의 무명시절 약속을 상기하며 그의 시상식을 기다렸다.

엄다다는 비가오는 날 버스정류장에서 호감도 테스트를 위해 세상에 처음 나온 제로나인과 마주쳤다. 길거리의 모든 여성이 제로나인에게 반한 가운데 엄다다만 제로나인에게 가슴이 떨리지 않았다. 이 모습을 지켜 본 연구원 남보원(최성원)과 고지석(공정환)은 의아해 했다. 

제로나인은 일편단심 순정을 쏟아낼 주인만을 기다리고 있었다. 남보원은 "이제 모든 준비가 끝났으니 운명의 여자가 나타나 제로나인에게 키스를 하면 작동된다"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엄다다는 마왕준의 남우 주연상을 축하하기 위해 가사 도우미 할머니로 특수분장 후 그의 집에 들어와 깜짝 파티를 준비했다. 그러나 마왕준은 자신에 대한 언급 없이 "늘 한결 같이 응원해주는 너. 나의 가장 소중한 존재 우리집 강아지 뽀삐. 뽀삐야 사랑해"라고 말했고 그 순간 뽀삐는 다다의 드레스에 소변을 보고 말았다. 다다는 서러움에 눈물을 글썽였다. 

설상가상 마왕준은 관계자와 소속사 식구들과 뒤풀이를 위해 집으로 들어왔고, 숨어 있던 엄다다가 들통나자 마왕준은 그를 스토커로 몰아갔다.

스토커로 경찰 조사까지 받게 된 다다는 "사랑해서 그랬다!"라며 형사들에게 외치며 서러워 했다. 이후 풀려난 다다는 자신을 기다렸던 마왕준에게 "그만 하자. 헤어지자. 나 더 이상은 너랑 몰래 만나는거 못하겠어"라고 돌아섰다.

한편, 마왕준의 요청으로 더이상 그의 분장을 맡지도 못하게 된 엄다다는 미국에서 온 특수 더미인 줄 알고 박스의 문울 열었고, 그 안에는 제로나인이 있었다. 제로나인을 꺼내던 엄다다는 제로나인이 쓰러지자 얼결에 그와 입술이 부딪혔고 나눴고, 제로나인의 연인모드가 시작됐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