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4G 연속 안타' 최지만, MIA전 4타수 1안타

기사승인 2019.05.15 11:02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최지만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이 연속 경기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최지만은 15일(이하 한국 시간) 미국 플로리아주 마이애미 말린스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 경기에 8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최지만은 지난 11일 뉴욕 양키스와 경기부터 이날까지 4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했다. 최지만 시즌 타율은 0.272에서 0.271로 조금 떨어졌다. 탬파베이는 4-0으로 이겼다.

최지만은 팀이 1-0으로 앞선 3회초 선두 타자로 나섰다. 날카로운 타구를 좌익수 쪽으로 날렸지만 직선타가 됐다.

최지만 첫 안타는 5회초에 나왔다. 2사 주자 1루에 타석에 나선 최지만은 좌익수 쪽으로 안타를 때려 팀에 주자 1, 3루 기회를 연결했다. 그러나 찰리 모튼이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나 점수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탬파베이가 2-0으로 앞선 7회초 최지만은 1사 주자 없을 떄 경기 세 번째 타석을 맞이했다. 최지만은 좌익수 쪽으로 타구를 다시 한번 날렸고 뜬공으로 아웃됐다. 팀이 3-0으로 앞서며 승기를 잡은 9회초. 최지만은 다시 선두 타자로 타석에 들어갔다. 최지만은 타일러 킨리를 상대로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이날 경기 첫 내야 타구였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