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화재, 한국전력과 2대2 트레이드로 이승현-권준형 영입

기사승인 2019.05.14 10:21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승현(왼쪽)과 권준형 ⓒ 삼성화재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삼성화재가 한국전력과 트레이드로 이승현(32세, 리베로), 권준형(29세, 세터)을 영입했다.

삼성화재는 14일 김강녕(32)과 정준혁(25)을 한국전력에 내주고 이승현과 권준형을 데려왔다고 전했다.

이번 트레이드는 오는 2019~2020 시즌을 앞두고 전력 강화를 노리는 두 구단의 이해 관계가 맞물리며 성사됐다. 삼성화재는 지난 시즌 취약 포지션이었던 세터와 리베로 보강을 위해 두 선수를 영입했다.

삼성화재블루팡스 관계자는"경험이 풍부한 이승현, 권준형 선수의 합류로 팀이 한 단계 더 발전 할 수 있길 희망한다. 또한 그동한 팀을 위해 헌신해준 김강녕, 정준혁 선수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라고 밝혔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