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IBK기업은행, 신임 사령탑으로 김우재 강릉여고 감독 선임

기사승인 2019.04.12 11: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김우재 IBK기업은행 신임 감독 ⓒ IBK기업은행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IBK기업은행 배구단이 신임 감독으로 현 강릉여고 배구팀 김우재(52세, 홍익대 졸업) 감독을 내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김우재 신임 감독은 한국도로공사와 현대건설, 국가 대표팀 코치를 역임했다. 중앙여고와 강릉여고 배구팀을 맡아 김희진, 이나연 등을 배출한 지도자다.

김 신임 감독은 선수들과 격의 없는 소통을 통해 잠재력을 끌어내는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 2018 CBS대회 전국남녀중고배구대회에서 8명의 선수로 강한 정신력을 이끌어내 여고부 우승을 차지한 바 있고, 김철용, 홍성진, 김형실, 김경수, 차해원 등 레전드 감독들 아래서 코치로 지내며 실력을 쌓았다.

김우재 감독은 "30여년간 지도자 생활을 하며, 세 번 감독 후보에 올랐다가 안됐기에 큰 기대를 안했다. 지금 꿈인지 생시인지 모르겠다. 인생에서 가장 큰 도전이라 부담감이 큰 것도 사실이지만, 선수 개개인 장점을 잘 살려 최고의 팀을 만들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김 감독은 신인선수 영입과 백업 선수 육성으로 선수층을 두텁게 하는 동시에 선수단 팀워크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IBK기업은행 배구단 관계자는 "김우재 신임 감독은 팬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주고 선수들이 신바람나게 플레이하는 배구팀을 만들것"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IBK기업은행은 2019 태백산배 전국남녀중고배구대회에 출전 중인 강릉여고 일정이 끝나는대로 김 감독과 계약 절차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