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롯데 19일 경기 야간으로 변경…무료·새 내야석 개장

기사승인 2019.03.16 10:0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스포티비뉴스=고척, 곽혜미 기자] 2019 KBO 리그 시범 경기 키움 히어로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1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롯데 아수아헤가 몸을 풀고 있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롯데는 오는 19일 삼성과 열리는 시범경기 시간을 기존 오후 1시에서 오후 5시 30분으로 변경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변경은 야간 경기 적응 훈련을 위해 양팀 합의하에 이뤄졌으며 20일(수) 경기는 예정대로 13시에 진행된다.

삼성과 시범경기 2연전은 2019시즌 사직야구장 첫 홈경기로 입장료는 무료이며 새롭게 단장한 내야좌석을 처음으로 체험할 수 있다.

자이언츠TV는 야구장에 직접 찾아올 수 없는 팬들을 위해서 유투브 채널에서 라이브 중계를 한다. 지난 12일 상동야구장에서 첫 시범경기 자체중계를 시작한 자이언츠TV는 사직야구장에서 더욱 업그레이드 된 중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