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혼자 산다' 전현무·한혜진 없이 오프닝… 성훈·이시언 등장 "오늘 금지어 있나요?"

기사승인 2019.03.15 23:16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MBC '나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쳐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MBC '나혼자 산다' 오프닝에 전현무와 한혜진이 빠졌다.

15일 방송된 MBC '나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와 기안84가 어색한 오프닝을 했다.

이날 박나래와 기안84는 결별로 하차한 전현무·한혜진으로 인해 단 둘이 오프닝을 진행했다. 기안84는 어색한 분위기에 한숨을 쉬며 말을 잇지 못했고, 박나래는 애써 웃었다.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박나래는 "그래도 어떻게든 똘똘 뭉치자"며 노래를 불렀지만, 기안84는 제대로 받아주지 못했다. 박나래는 우는 소리를 내며 "그것도 못 받아주냐"고 당황해했다.

이때 문이 열리고 성훈이 들어왔다. 박나래와 기안84는 매우 기뻐했고, 성훈은 "오늘 혹시 금지어가 있나요?"라고 물었다. 이들은 결별한 전현무와 한혜진에 대한 조심스러운 대화를 이었다. 곧이어 '얼장' 이시언이 요란하게 등장했다. 영화 촬영으로 빠졌던 이시언은 "오랜만에 오니 기안84의 얼굴이 조각같다. 산산조각"이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심지어 이시언은 긴급투입이 아니라 "원래 오늘이 복귀였다"고 말해 반전을 전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