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바르셀로나 만난 맨유, 8번 만나서 단 1번 승리

기사승인 2019.03.15 20:4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메시와 박지성

▲ ⓒUEFA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맨체스터유나이티드는 바르셀로나에 유독 약하다.

유럽축구연맹(UEFA)15일 저녁 8(한국 시간) 스위스 니옹 UEFA 본부에서 페드로 핀투 UEFA 대변인의 진행으로 2018-19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대진 추첨을 진행했다. 추첨은 이번 시즌 결승전 홍보대사인 훌리오 세자르가 진행했다.

가장 먼저 나온 팀은 아약스(네덜란드)였다. 상대팀은 유벤투스(이탈리아). 리버풀(잉글랜드)의 상대팀은 FC포르투(포르투갈). 토트넘홋스퍼(잉글랜드)는 맨체스터시티(잉글랜드)를 상대한다. 바르셀로나(스페인)는 맨체스터유나이티드(잉글랜드)를 만난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체제의 맨유는 바르사를 상대한다. 두 팀의 맞대결 역사를 보면 쉽지 않은 경기가 예상된다. 맨유는 유러피언컵, 챔피언스리그에서 바르사와 8번 만났는데 승리는 고작 단 1번이다. 승리하지 못한 7번 경기에서는 43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특히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양 팀은 두 번 맞붙었는데 2009년과 2011년 모두 맨유가 패배했다. 맨유가 이번에는 바르사를 상대로 어떤 성적을 거둘지 주목된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