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골 2도움’ 메시, ‘해트트릭’ 호날두 극찬 “마법의 밤”

기사승인 2019.03.14 10:17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메시와 호날두(오른쪽)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리오넬 메시가 라이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활약에 박수를 보냈다.

유벤투스는 13(한국 시간)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2차전에서 아틀레티코마드리드에 3-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유벤투스는 1차전 0-2 패배를 뒤집고 3-28강에 합류했다.

주인공은 호날두였다. 호날두는 전반 27분 선제골을 기록하며 포문을 열었고, 후반 3분 골라인 판독 끝에 헤딩 동점골, 후반 41분에는 침착하게 페널티킥을 해결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모두가 불가능하다고 생각한 일을 호날두는 또 다시 해냈다.

다음 날 열린 경기에서 메시는 자신의 가치를 보여줬다. 메시는 바르셀로나와 올림피크리옹의 162차전에서 22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5-1 대승을 이끌었다. 메시는 경기 내내 위협적인 움직임으로 리옹을 초토화시켰다.

이런 메시가 경기 후 호날두를 언급했다. 영국 언론 스카이 스포츠에 따르면 메시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유벤투스가 만들어 낸 것은 믿을 수 없는 일이다. 나는 아틀레티코가 더 강할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유벤투스가 그들 위에 있었다. 또 호날두는 환상적인 밤을 보냈다고 말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