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김도균, 대장 용종 제거-대장암 조직검사…"혼자가 아니라 버텼다"

기사승인 2019.02.12 23:26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예능 '불타는 청춘'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불타는 청춘'의 김도균이 대장 용종 제거 수술을 받았다.

1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도균이 대장 용종 제거 수술 및 대장암 조직검사를 받은 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김도균이 큰 수술을 받자 멤버들은 김도균을 찾아 병문안을 했고 식사를 챙기고 거동을 도왔다. 김도균은 차마 말은 못했지만 멤버들에게 깊이 고마워하는 모습이었다.

대장암 조직검사 결과가 나오는 날 김광규는 김도균과 함께 병원으로 향했다. 다소 긴장된 분위기에 김광규는 김도균의 손을 잡고 노래를 부르며 함께 웃었고 분위기를 전환시키려 노력했다.

한편, 김도균은 병원에 도착하자마자 담배를 피우려 했고 김광규는 그를 막아서며 "안돼요"라고 말했다. 그러나 김도균은 "긴장이 되어 피워야겠다"라고 말했고 김광규는 어쩔 수 없이 김도균을 만류하지 못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