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이템' 주지훈, 김강우 협박에 "시답잖은 전화 하지마" 위풍당당

기사승인 2019.02.12 22:27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드라마 '아이템' 장면.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안현희 기자] 주지훈이 김강우의 협박성 전화에도 물러서지 않았다. 

12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아이템'(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욱 박미연)에서는 검사 강곤(주지훈)과 사이코패스 기업가 조세황(김강우)의 긴장감 넘치는 통화 내용이 공개됐다. 

먼저 강곤에게 전화를 건 조세황은 "강검사님 잘 지내시죠"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에 강곤은 "조회장님 지금부터 제가 하는 말 똑똑히 들으세요. 오로지 진실만을 따라가는 공평한 검사. 국민을 섬기고 국가에게 봉사한다. 이제 법을 따라야 합니다. 아시겠습니까"라며 당당히 말했다.

조세황은 "우리 강검사님 하나도 안 변하셨네. 여전히 재밌으세요"라며 비웃었고, 강곤은 "제가 원래 위트가 있어요. 그리고 이런 시답잖은 일로 전화하지 말아요. 저 바쁜 사람입니다"라며 전화를 끊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