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포그바를 막자' 드락슬러 "우리 수비진도 능력이 좋다"

기사승인 2019.02.12 16:5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폴 포그바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 축구를 막아내야 한다.

맨유와 파리 생제르맹의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두 팀은 한국 시간으로 13일 오전 5시 맨유의 홈 올드 트래포드에서 경기를 치른다. 

PSG는 네이마르와 에딘손 카바니 없이 뛴다. 각각 중족골과 엉덩이 부상으로 빠진다. PSG의 화력이 떨어질 것은 분명해 보인다. 그렇기 때문에 화력 맞불 작전보다는 상대의 수비를 막아내고 역습에 나서는 전략도 중요하다.

PSG의 율리안 드락슬러는 가장 경계하는 선수로 폴 포그바를 뽑았다. 그를 막아야 한다고 각오를 밝혔다. 드락슬러는 12일 맨유전을 앞두고 열린 기자회견에서 "맨유는 훌륭한 선수들이 많다. 특히 미드필더에 포그바, 네마냐 마티치 등이 있다. 그들이 경기의 핵심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우리도 재능 있는 선수들이 많다. 우리 선수들도 능력이 좋다"라며 "A매치 경기서도 포그바를 막아낸 바 있다. 그는 모든 걸 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 선수들은 그를 막아낼 수 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경기 전에 말을 많이 해서는 이길 수 없다. 중요한 건 경기장에서 일어나는 일이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