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왕이 된 남자' 이세영,여진구와 키스…"전하의 아이 갖고싶다"

기사승인 2019.02.11 21:4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드라마 '왕이 된 남자'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왕이 된 남자'의 이세영과 여진구가 애틋한 감정을 주고받았다

11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 연출 김희원)에서는 중전 윤소운(이세영)에게 자신의 진심을 전하는 하선(여진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하선은 소운에게 "내 무엇이든 주고 싶다"라며 "원하는 것을 말해달라"고 말했다. 그러자 소운은 "가장 소중한 것을 주시지 않으셨습니까. 전하의 마음"이라며 빙긋 웃었다.

잠시 침묵이 흐른 후 소운은 "그리 말씀하시니 지난번 대비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전하의 대를 이을, 대통이 있다면 큰힘이 되겠다는 말씀 말입니다. 신첩. 전하의 아이를 갖고 싶습니다"라고 바랐다. 왕을 연기하고 있는 하선은 그 말에 불안한 시선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도승지 이규(김상경)은 손을 잡고 등장하는 소운과 하선의 모습을 보고 놀랐다. 이후 그는 "전하께 당장 아뢸 말이 있다"며 중전을 침소로 보낸 후 하선에게 "중전을 속이고 있는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