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심석희, 쇼트트랙 월드컵 6차 대회 1000m-1500m 예선 통과

기사승인 2019.02.09 10:48
공유하기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밴드밴드 라인라인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심석희 ⓒ Gettyimages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심석희(한국체대)가 쇼트트랙 월드컵 6차 대회 1000m와 1500m에서 모두 선전했다.

심석희는 9일(한국 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2018~2019 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6차 대회 첫날 여자 1000m와 1500m 종목 준준결승에서 모두 조 1위를 차지했다.

예선 없이 곧바로 준준결승으로 진행된 1500m에서 심석희는 2분37초921로 가장 먼저 결승 지점에 도착했다.

이어진 1000m 예선에서는 1분32초463의 기록으로 조 선두에 올랐다. 2차 예선에서 그는 1분32초211을 기록하며 조 1위로 준준결승에 진출했다.

심석희는 지난주 독일 드레스덴에서 열린 월드컵 5차 대회에서도 모두 준결승에 진출했다. 그러나 1000m와 1500m에서 모두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후 하위그룹인 파이널B로 밀려난 그는 1000m와 1500m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이번 6차 대회에서 심석희는 결승 진출은 물론 메달에 도전한다.

심석희는 여자 3000m에서 계주에도 출전했다. 김지유 김예진(이상 한국체대) 최지현(성남시청)과 호흡을 맞춘 심석희는 1위로 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그러나 김지유 김건우(한국체대) 박지원(단국대)와 출전한 혼성 2000m 계주에서는 준준결승에서 탈락했다.

한편 최민정(성남시청)과 김지유도 1000m와 1500m에서 모두 예선을 통과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