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새로운 용의자일까"…'SKY캐슬' 한사명, 의문스런 첫 등장

기사승인 2019.01.14 11:2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배우 한사명이 JTBC 'SKY캐슬'에 첫 등장했다. 제공|'SKY캐슬'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박수정 이슈팀 기자] 배우 한사명이 'SKY캐슬' 후반부에 첫 등장해 새로운 의문점을 남기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금토 드라마 'SKY캐슬'(연출 조현탁, 극본 유현미)에서 배우 한사명은 김혜나(김보라)의 추락사로 발칵 뒤집힌 SKY캐슬 경비 박인규 역으로 첫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사명은 김혜나 살인 혐의로 체포된 아들 황우주(찬희)의 무죄를 증명하기 위해 게스트하우스를 찾아온 이수임(이태분)을 도와 폴리스라인이 설치된 현관문을 열어줬다.

이번 사건의 단서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던 이수임은 어려운 부탁을 들어준 박인규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고, 박인규는 “경찰이 절대 아무도 들이지 말라고 했는데 사모님 부탁이니 적극 돕겠다”고 거듭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이수임과 홍 변호사, 경비의 대화 속에 외부인은 아예 캐슬에 들어올 수 없고 즉 캐슬 주민이 범인이라는 사실이 드러났다. 용의선상이 좁혀진 가운데, 방송 이후 사건에 대한 각종 추측이 쏟아지며 의혹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이 장면에서 지나가는 인물일 줄 알았던 경비에 대해 이름과 이수임과의 관계가 자세하게 소개되고, 클로즈업 장면이 많은 것을 두고 의문이 커지고 있다. 'SKY캐슬'에서 작은 역할의 조연도 허투루 지나가지 않은 만큼 이름까지 소개된 경비 박인규가 앞으로 어떤 모습을 드러낼지 기대를 모은다.

한사명은 지난해 종영한 tvN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부터 KBS2 ‘쌈 마이웨이’, OCN ‘라이프온마스’, ‘보이스’, tvN ‘호구의 사랑’, 영화 `택시운전사`, `족구왕`, ‘흥부’ 등에 출연한 배우다.

JTBC ‘SKY 캐슬’은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press@spotvnews.co.kr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