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그렉 포포비치, 감독 역대 최다승 공동 3위 등극

기사승인 2019.01.08 22:0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리그 최고의 명장 그렉 포포비치 감독이 역대 최다승 감독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샌안토니오 스퍼스는 8일(한국 시간) 미국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리틀 시저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8-19 NBA(미국 프로 농구) 정규 시즌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 원정경기에서 119-107로 이겼다.

이로써 포포비치 감독은 1,221승을 기록, 역대 최다승 3위 제리 슬로언 전 유타 재즈 감독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역대 1위는 돈 넬슨(1,335승) 감독, 2위는 레니 윌킨스(1천332승) 감독이다. 이들과 격차도 1백여 게임 차로 좁히는 데 성공했다. 따라서 향후 2~3년 안에 역대 최다승 기록도 갈아치울 수 있다.

1996-97시즌 처음으로 샌안토니오 지휘봉을 잡은 포포비치 감독은 한 팀에서만 꾸준히 좋은 성적을 올리며 승승장구했다. 총 5번의 NBA 챔피언십을 이끌며 명장 반열에 올랐다.

포포비치 감독은 리더십과 함께 전술 전략 부문에서 리그 최고로 뽑힌다. 선수들과 의사소통을 꾸준히 이어가며, 리그 트렌드에 맞는 전략 변화로 20년 넘게 샌안토니오를 리그 정상으로 이끌고 있다. 

샌안토니오는 올 시즌 한때 서부 콘퍼런스 14위에 그치면서 부진했지만 최근엔 5연승을 거두며 24승 17패로 서부 6위 자리까지 치고 올라갔다. 포포비치 감독의 샌안토니오는 올 시즌 22시즌 연속 플레이오프 진출을 노리고 있다.

▲ 그렉 포포비치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