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맨유, 위기 속에서 만날 최하위 풀럼

기사승인 2018.12.07 10:45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유독 추운 겨울을 보내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풀럼을 상대로 승점 3점을 노린다.

맨유는 리그 5경기 동안 단 1승만 거두며 부진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다. 다음 상대는 리그 최하위 풀럼이다.

주제 무리뉴 맨유 감독은 “모든 팀은 발전했지만, 우리는 아니다”고 밝히며 아쉬움을 표현한 바 있다. 실제로 맨유는 상대적으로 약팀이라 평가받던 크리스탈 팰리스, 사우스햄튼과 맞대결에서 비겨 승점을 벌 기회를 놓쳤다. 라이벌 아스날전에서도 승점 1점 추가에 그쳐 상위권 추격에 실패했다.

확실한 3점으로 분위기 반전이 필요한 맨유는 다음 라운드에서 풀럼을 홈으로 불러들인다. 최근 부진하다고는 하지만 맨유는 맨유다. 객관적 전력으로 따져도 풀럼보다 한 수 위고, 두 팀의 지난 10경기 맞대결에서도 맨유는 단 한 경기도 내주지 않는 우세다. 맨유는 떨어진 사기를 진작하기에 최적의 상대를 만났다.

방심은 금물이다. 풀럼은 EPL 승격과 동시에 대대적인 투자를 했음에도 부진이 이어지자 레스터시티 우승 신화를 쓴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을 선임했다. 사우스햄튼과 데뷔전에서 승리한 라니에리는 이후 두경기에서 무승부와 패배를 고루 경험했다. 풀럼의 감독으로서 새로운 역사를 쓰기 위해 올드 트래포드를 찾는 라니에리가 어떤 결과를 만들어 낼지 시선이 모인다.

맨유가 풀럼을 꺾고 약 한 달만에 리그 승리를 추가할 수 있을까. 맨유와 풀럼의 16라운드 경기는 8일 토요일 밤 11시 50분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