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벌써 '꿀케미'"…'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X이종석 대본 리딩 공개

기사승인 2018.11.13 11:39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로맨스는 별책부록'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제공|tvN

[스포티비뉴스=장우영 기자] 배우 이나영과 이종석이 호흡을 맞추는 로맨스는 별책부록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새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극본 정현정, 연출 이정효)’은 출판사를 배경으로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따뜻하게 그렸다. OCN ‘라이프 온 마스’, tvN ‘굿 와이프등 독보적 연출력으로 사랑받는 이정효 PDtvN ‘로맨스가 필요해시리즈로 호흡을 맞췄던 정현정 작가의 재회는 따듯한 감성이 녹여진 차별화된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이 기대된다. 여기에 9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한 이나영과 데뷔 이래 첫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이는 이종석의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 기대감에 불을 지핀다.

지난달 26일 상암동에서 진행된 대본 리딩에는 이정효 PD, 정현정 작가를 비롯해 이나영, 이종석, 정유진, 위하준, 김태우, 김유미, 김선영, 조한철, 강기둥, 박규영 등 로코 드림팀을 완성한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열띤 연기 열전을 펼쳤다.

대본 리딩에 앞서 이정효 PD다 함께 즐겁게 일하고 마무리하는 게 목표다. 마지막에 웃으면서 헤어지기 아쉬운 팀이 되고 싶다며 따뜻한 포부를 밝혔다. 정현정 작가 역시 훌륭하신 분들과 함께하게 돼서 반갑다. 끝나는 날까지 다 같이 행복하게 일했으면 좋겠다며 애정 어린 바람을 전했다.

설렘과 기대로 부풀었던 대본 리딩 현장은 시작부터 꿀케미가 폭발했다. 현실적이고 위트 있는 대사 위에 내공 탄탄한 배우들의 디테일 다른 연기가 더해지며 웃음 가득한 현장을 만들어냈다.

첫 만남부터 완벽한 케미를 선보인 이나영과 이종석은 명불허전 가치를 입증했다. 먼저 이나영은 고스펙 경력 단절녀 강단이로 파격 변신해 찬사를 이끌었다. 유니크한 자신만의 색이 돋보이는 섬세한 연기로 당차고 사랑스러운 강단이만의 매력을 배가했다. 단숨에 공기의 결까지 바꾸며 집중력을 높이는 힘은 역시 이나영이라는 감탄과 함께 존재감을 각인했다.

데뷔 이후 첫 로맨틱 코미디로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이종석은 문단의 아이돌로 불리는 천재 작가이자 출판사 최연소 편집장 차은호로 분해 몰입감을 높였다. 시니컬한 태도에 묻어나는 따뜻하고 부드러운 면모가 설렘을 자극하며 차은호만의 매력을 더했다. 달달함과 능청스러움을 오가는 변화무쌍한 연기는 좌중을 압도하며 로코력을 무한 상승했다. 이종석은 대사 한 마디 한 마디에 생동감을 불어넣으며 또 한 번의 인생캐경신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이나영과 이종석의 호흡은 기대 이상의 시너지를 발산했다. 티격태격하다가도 금세 달콤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이나영과 이종석의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케미는 극을 탄탄하게 이끌며 로맨스에 궁금증을 증폭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제작진은 왜 이나영인지, 왜 이종석인지 확인할 수 있는 대본 리딩이었다. 자신만의 색이 확실한 두 배우의 시너지가 짜릿한 쾌감을 선사했다캐릭터의 맛을 살릴 줄 아는 배우들이 모인 만큼 지루할 틈이 없었다. 개성 넘치는 인물로 분하는 내공 탄탄한 연기자들의 호흡까지 더해져 따뜻한 웃음이 녹여진 차별화된 재미를 더욱 기대케 했다고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