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피셜] KB손해보험-삼성화재, 이강원-김정호 1대 1 트레이드 합의

기사승인 2018.11.09 10:18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강원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KB손해보험과 삼성화재가 라이트 이강원(28)과 레프트 김정호(21)의 1대 1 트레이드에 합의했다.

이강원은 2012년 LIG손해보험(현 KB손해보험)에 1라운드 1순위로 입단한 라이트 공격수다. 지난 시즌에는 35경기에 출전해 393득점을 올리며 주전 공격수로 활약했다.

시즌이 끝난 뒤에는 FA 2차 협상까지 팀을 찾지 못하면서 원소속팀인 KB손해보험과 연봉 1억 6천만 원에 재계약을 맺었다.

이강원을 영입한 신진식 삼성화재 감독은 "레프트 포지션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다. 삼성화재의 공격 전술에 다양성을 심어줄 수 있는 선수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삼성화재에서 KB손해보험으로 트레이드된 김정호는 지난 시즌 2라운드 4순위로 V리그에 데뷔했다.

권순찬 KB손해보험 감독은 "아직 어린 나이인데도 준수한 공격과 수비, 강서브 등 우리 팀 스타일에 잘 어울리는 선수다. 빨리 적응해서 팀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