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김태형 감독 "유희관 기록 축하…야수들 고른 활약 덕분"

기사승인 2018.10.12 22:07

▲ 두산 김태형 감독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신원철 기자] 두산 베어스는 1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 NC 다이노스와 경기에서 13-2로 크게 이겼다. 선발 유희관이 6⅔이닝 8피안타 3탈삼진 2실점으로 6년 연속 10승을 달성했다.

타자들은 장단 17안타를 때렸다. 박건우가 1회 동점 2타점 2루타를 친 뒤 2회 김재호가 역전 결승 솔로 홈런을 기록했다. 두산은 6-2로 앞선 채 맞이한 8회 무려 7점을 더해 사실상 승리를 확정했다.

경기 후 두산 김태형 감독은 "유희관의 6년 연속 10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야수들이 고르게 활약해 이길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