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슈S] "스스로 사랑하는 것"…방탄소년단, 유엔에서 외친 메시지

기사승인 2018.09.25 10:35
▲ 그룹 방탄소년단이 UN 총회 무대에 올랐다. 사진|UN 공식 홈페이지

[스포티비뉴스=장우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유엔(UN) 총회 무대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24(현지시간) 뉴욕 유엔본부 신탁통치이사회 회의장에서 열린 유엔아동기금(UNICEF) 청년 어젠다 제너레이션 언리미티드(Generation Unlimited)’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방탄소년단은 김용 세계은행 총재의 소개를 받고 회의장 단상 앞에 섰다. 김용 총재는 청년세대를 대표하는 방탄소년단이 이 자리에 있다고 멤버들을 소개했다.

먼저 마이크를 잡은 RM은 자신의 어린 시절을 소개한 뒤 9~10살 무렵 타인의 시선을 의식하고 남들이 만들어놓은 틀에 자신을 집어넣기 시작하면서 자신만의 목소리를 잃게 됐다고 고백했다. RM별을 보면서 꿈꾸지 말고 실천해보자고 생각했다. 내 몸의 목소리를 들어보자고 생각했다. 내게는 음악이라는 도피처가 있었다. 그 작은 목소리를 들을 때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말했다.

이어 RM사람들이 방탄소년단은 희망이 없다고 말했고, 포기하고 싶은 생각도 들었다하지만 포기하지 않았다. 멤버들이 있었고, ‘아미(ARMY, 팬클럽)’이 있기 때문이었다. 실수하고 단점이 있지만 그대로 유지하겠다. 우리 스스로 어떻게 삶을 바꿀 수 있을까. 우리 스스로 사랑하는 것이다. 여러분의 목소리를 내달라. 여러분의 스토리를 이야기해달라고 덧붙였다.

방탄소년단은 약 7분 동안 진솔한 연설을 했다. 방탄소년단의 연설이 끝나자 참석자들은 힘찬 박수를 보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현재 월드투어 ‘LOVE YOURSELF’를 진행 중이다.

이 시각 관심정보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