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김한수 감독 "양창섭-강민호 배터리 호흡 최고!"

기사승인 2018.09.14 22:11
▲ [스포티비뉴스=대구, 한희재 기자] 삼성 라이온즈와 넥센 히어로즈의 2018 KBO리그 경기가 14일 오후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렸다. 4회말 삼성 김한수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스포티비뉴스=대구, 박성윤 기자] "오늘(14일) 선발 양창섭과 포수 강민호의 배터리 호흡이 최고였다. 안정감이 느껴졌다." 

삼성 라이온즈 김한수 감독이 1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LG 트윈스와 경기에서 6-1로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양창섭은 7이닝 3피안타(1피홈런) 1실점 호투를 펼치며 시즌 6승을 챙겼다. 김 감독은 "오늘(14일) 선발 양창섭과 포수 강민호의 배터리 호흡이 최고였다. 안정감이 느껴졌다"며 투포수 호흡을 칭찬했다.

이어 김 감독은 "경기 초반에 나온 박한이 최영진 홈런과 5회 박해민 추가 홈런이 좋은 타이밍에 터졌다"며 칭찬했다. 이날 삼성 타선은 박한이 2점 홈런을 시작으로 최영진이 1점 홈런, 박해민이 2점 아치를 그리며 LG 외국인 선발투수 헨리 소사를 무너뜨렸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