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유소연, 세계랭킹 2위 올라…쭈타누깐 2주 연속 1위

기사승인 2018.08.07 10:09
▲ 유소연.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3위를 기록한 유소연(28)이 세계랭킹 2위에 올랐다.

유소연은 6일 발표된 순위에서 지난주 4위보다 2계단 오른 2위가 됐다.

유소연은 최근 두 차례 메이저 대회인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준우승, 브리티시 여자오픈 3위 등 좋은 성적을 냈다.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이 2주째 1위 자리를 지켰고 박인비(30)와 박성현(25)이 한 계단씩 밀려 3위와 4위로 이동했다.

브리티시오픈 우승자 조지아 홀(잉글랜드)은 39위에서 29계단이 오른 10위로 껑충 뛰었다.

이 대회에서 준우승한 폰아농 펫람(태국) 역시 97위에서 51계단이 오른 46위까지 올라섰다.

10위 내 한국 선수로는 유소연, 박인비, 박성현 외에 김인경(30)이 8위를 기록했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