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PGA] 김시우, WGC 브리지스톤 3R 공동 11위…우즈는 공동 28위

기사승인 2018.08.05 08:4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김시우 ⓒ Gettyimages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영건' 김시우(23, CJ대한통운)가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 3라운드에서 공동 11위에 올랐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는 공동 28위로 내려섰다.

김시우는 5일(한국 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애크런의 파이어스톤 컨트리클럽 남코스(파70·7천400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2개 보기 4개를 묶어 2타를 잃었다.

중간 합계 6언더파 204타를 적어 낸 김시우는 3라운드 공동 6위에서 공동 11위로 떨어졌다. 저스틴 토머스(미국)는 14언더파 196타로 단독 선두에 나섰다.

올 시즌 김시우는 지난 4월 RBC 헤리티지에서 준우승했고 4번 톱10에 진입했다. 2라운드 공동 6위에 오르며 선전한 김시우는 3라운드에서 주춤하며 10위권 밖으로 밀렸다.

1번 홀(파4)에서 보기를 범한 김시우는 2번 홀(파5)에서 버디를 잡았다. 첫 홀의 보기를 만회한 그는 8번 홀(파4)까지 파세이브 행진을 이어갔다. 그러나 9번 홀(파4)에서 한 타를 잃었고 후반 13번 홀(파4)에서도 보기가 나왔다.

김시우는 15번 홀(파3)에서 한타를 줄였지만 마지막 18번 홀(파4)에서 한 타를 잃으며 3라운드를 마쳤다.

6일 열리는 최종 4라운드에서 김시우는 10위권 진입에 도전한다.

우즈는 3라운드에서 버디 한 개 보기 4개를 쳐 3타를 잃었다. 중간 합계 3언더파 207타를 기록한 우즈는 전날 공동 10위에서 공동 28위로 떨어졌다.

우즈는 파이어스톤 컨트리클럽에서 무려 8번이나 우승했다. 이 코스에서 유난히 강했던 우즈는 2라운드까지 선전했지만 3라운드에서 부진했다.

토머스는 이날 3타를 줄이며 공동 2위 로리 맥길로이(북아일랜드) 이안 폴터(잉글랜드, 이상 11언더파 199타)를 3타 차로 제치고 리더보드 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