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지수, 인디애나전 6점 6리바운드…세 경기 연속 선발

기사승인 2018.06.13 11:47
▲ 박지수(왼쪽)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WNBA(미국 여자 프로 농구)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의 박지수(20·196㎝)가 연장전에서 귀중한 선제 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라스베이거스는 13일(한국 시간) 미국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 뱅커스라이프 필드하우스에서 열린 2018 WNBA 정규 시즌 인디애나 피버와 원정경기에서 101-92로 이겼다.

최근 세 경기 연속 선발로 투입된 박지수는 23분 14초를 뛰며 6점 6리바운드에 블록슛과 어시스트도 하나씩 기록했다. 23분 14초는 박지수의 정규 시즌 9경기 가운데 가장 많은 출전 시간이다.

라스베이거스는 4쿼터 종료 2분 전까지 8점을 앞섰지만 이후 연달아 8점을 인디애나에 허용, 연장까지 끌려들어 갔다. 박지수는 84-84에서 맞선 연장 시작 25초 만에 골밑 득점으로 다시 경기 흐름을 라스베이거스로 가져왔다.

타메라 영의 골밑 돌파가 불발된 것을 리바운드를 잡아내 곧바로 레이업으로 연결했다.

이후 라스베이거스는 신인 에이자 윌슨의 연속 득점으로 92-84까지 훌쩍 달아났고, 한 번도 리드를 뺏기지 않아 박지수의 이 득점은 이날 경기의 결승점이 됐다.

박지수는 99-92로 앞선 종료 12초를 남기고 정면에서 중거리 슛을 꽂아 팀의 승리를 자축했다.

데뷔 후 9경기에서 박지수는 평균 2.8점에 3.9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