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롤랑가로스 불참' 정현, 세계 랭킹 20위 한 계단 하락

기사승인 2018.06.11 11:32

▲ 정현 ⓒ Gettyimages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2, 한국체대)이 지난주 세계 랭킹 19위에서 한 계단 떨어졌다.

정현은 11일 발표된 남자 프로 테니스(ATP) 투어 단식 세계 랭킹에서 20위에 올랐다.

정현은 발목 부상으로 11일 막을 내린 롤랑가로스 프랑스오픈에 출전하지 않았다. 그러나 여전히 아시아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프랑스오픈 16강에 진출했던 니시코리 게이(일본)는 26위에 그쳤다.

이번 대회에서 11번째 우승이라는 전무후무한 업적을 세운 라파엘 나달(스페인)은 1위를 지켰다. 잔디 코트 시즌을 대비하기 위해 프랑스오픈에 불참한 로저 페더러(스위스)는 2위를 유지했다.

프랑스오픈에서 준우승한 도미니크 팀(오스트리아)은 지난주 8위에서 7위로 뛰어올랐다. 알렉산더 즈베레프(독일)은 3위를 유지했고 4강에 진출한 후안 마르틴 델 포트로(아르헨티나)는 지난주 5위에서 4위로 한 계단 상승했다.

이번 대회 8강에 진출한 노박 조코비치(세르비아)는 21위에 올랐다. 4강에 진출하며 돌풍을 일으킨 마르코 체키나토(이탈리아)는 72위에서 27위로 45계단이나 뛰어올렸다.

프랑스오픈 예선 결승에서 아쉽게 떨어진 이덕희(20, 서울시청, 현대자동차 후원)는 229위에 이름을 올렸다.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