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장정석 감독 "모두 나무랄 데 없는 경기 했다"

기사승인 2018.05.17 21:23
▲ 장정석 감독 ⓒ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고척돔, 박성윤 기자] "오늘(17일)은 모두 나무랄 데 없는 경기를 했다."

넥센 히어로즈 장정석 감독이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KIA와 경기에서 8-2로 이긴 뒤 소감을 남겼다.

장 감독은 "오늘(17일)은 투타 모두 나무랄 데 없는 경기를 했다. 베테랑들이 이끌고 젊은 선수들이 패기 있게 따라갔다"며 선수단 모두를 칭찬했다.

넥센은 여러 악재 속에 경기를 펼치고 있다. 주전 서건창, 박병호, 이정후, 김하성이 모두 부상으로 이탈했다. 1군 베스트 멤버라고 부를 수 없는 주전 선수단 구성이지만 KIA를 상대로 위닝 시리즈를 챙겼다.

장 감독은 "선수들 스스로가 강해졌다는 것을 느끼고 있다. 앞으로 더 좋은 흐름을 기대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 시각 관심정보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