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FC

[UFC 영상] 맥켄지 던 7파운드 계체 초과…아만다 누네스 암사자로 변신

기사승인 2018.05.12 10:30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교덕 격투기 전문 기자] 맥켄지 던(25, 미국)은 주짓수 검은 띠 고수다.

세계주짓수세계선수권대회 59kg급 금메달, 세계노기주짓수선수권대회 55.5kg급 금메달 등을 목에 걸었다.

여성 주짓수 최강자인 188cm 110kg의 거구 가비 가르시아에게 4번 지다가, 2015년 한 차례 승리한 기록을 갖고 있다.

종합격투기 전적은 6승 무패. 지난 3월 UFC 222에서 스트로급(115파운드)으로 펼친 옥타곤 데뷔전에서 애슐리 요더를 2-1 판정으로 이겨 스타성을 자랑했다.

그러나 늘 불안했다. UFC에 들어오기 전 두 차례나 계체를 실패한 경험이 있어서다. 스트로급으로 뛰기엔 감량 폭이 매우 크다는 지적이 계속됐다.

결국 UFC 224를 앞두고 사고를 쳤다. 12일(이하 한국 시간) 계체에서 123파운드(약 55.79kg)를 기록해 한계 체중에서 무려 7파운드(약 3.18kg)를 넘겼다. 사실상 한 체급 높은 플라이급(125파운드) 무게에 가까웠다.

경기가 취소되진 않았다. 상대 아만다 쿠퍼(26, 미국)가 123파운드 계약 체중으로 경기를 치르기로 했다. 던은 파이트머니 20%를 쿠퍼에게 양도하고, 10%를 브라질종합격투기위원회에 벌금으로 낸다.

▲ 맥켄지 던이 계체를 초과했다. 아만다 쿠퍼는 놀란 제스처를 취하며 던을 비꼬았다.
▲ 켈빈 가스텔럼은 몸무게를 여유 있게 맞췄다.
▲ 계체 실패 상습범 중 하나인 존 리네커도 밝게 웃었다.
▲ 은퇴전을 앞둔 비토 벨포트. 몸에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 앗! 손오공인가?
▲ 암사자 아만다 누네스는 메인이벤트에서 라켈 페닝턴을 맞아 타이틀 3차 방어에 나선다.

쿠퍼는 화가 났다. "던이 몸무게를 못 맞춘 것에 놀라지 않았다. 하지만 7파운드나 초과하다니, 모든 프로 선수들에게 모욕감을 안겼다. 스트로급과 플라이급의 대결이다. 난 준비됐다"고 말했다.

관계자들도 아쉬워했다. 트위터에서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메간 앤더슨(여성 페더급)은 "7파운드는 너무 심하다. 계체 실패가 처음이 아니다. 그는 아마 플라이급으로 올라가야 할 것", 브래드 타바레스(미들급)는 "모든 선수는 몸무게를 맞춰야 한다. 해야 할 일 중 하나니까. 그런데 벌금의 일부가 위원회로 간다는 건 이상하다", 존 애닉(캐스터)은 "재능과 잠재력이 있는 선수지만 종합격투기를 향한 열정은 아직 보여 주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콜비 코빙턴(웰터급)은 던의 영어 억양이 이상하다는 것까지 싸잡아 놀렸다. "영어 말하는 법도 잊어버리고, 몸무게 빼는 법도 잊어버렸다"고 했다.

던을 제외한, 다른 UFC 224 출전자들은 계체를 통과했다. 코메인이벤트 출전자 미들급 켈빈 가스텔럼도 185파운드로 몸무게를 맞췄다. 밴텀급 존 리네커도 136파운드로 문제없었다.

알렉세이 올레이닉과 헤비급에서 붙는 주니어 알비니는 헤비급 한계 체중 266파운드를 꽉 채웠다.

메인이벤트에서 도전자 라켈 페닝턴을 맞아 타이틀 3차 방어에 나서는 여성 밴텀급 챔피언 아만다 누네스는 135파운드를 정확히 기록했다. 자신의 별명인 '암사자'처럼 갈기를 머리에 쓰고 나와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UFC 224 언더 카드는 13일 아침 7시 15분부터 스포티비, 스포티비 온, 스포티비 나우에서 생중계된다. 메인 카드 5경기는 오전 11시부터 스포티비 온, 스포티비 나우에서 볼 수 있다.

▲ 유병학 칼럼니스트는 지난 1분기에서 가장 높은 적중률을 기록했다. 2위 이교덕 기자, 3위 김건일 기자.

UFC 224 계체 결과

- 메인 카드

[여성 밴텀급 타이틀전] 아만다 누네스(135파운드/61.23kg) vs 라켈 페닝턴(135파운드/61.23kg)
[미들급] 호나우드 자카레 소우자(186파운드/84.37kg) vs 켈빈 가스텔럼(185파운드/83.91kg)
[여성 스트로급] 맥켄지 던(123파운드/55.79kg) vs 아만다 쿠퍼(116파운드/52.62kg)
[밴텀급] 존 리네커(136파운드/61.69kg) vs 브라이언 켈러허(136파운드/61.69kg)
[미들급] 비토 벨포트(184파운드/83.46kg) vs 료토 마치다(186파운드/84.37kg)

- 언더 카드

[미들급] 세자르 페레이라(186파운드/84.37kg) vs 칼 로버슨(185파운드/83.91kg)
[헤비급] 알렉세이 올레이닉(235파운드/106.59kg) vs 주니어 알비니(266파운드/120.66kg)
[라이트급] 다비 라모스(156파운드/70.76kg) vs 닉 하인(156파운드/70.76kg)
[웰터급] 엘리제우 잘레스키 도스 산토스(171파운드/77.56kg) vs 션 스트릭랜드(170파운드/77.11kg)
[웰터급] 월리 알베스(171파운드/77.56kg) vs 술탄 알리에프(171파운드/77.56kg)
[미들급] 탈레스 레이테스(186파운드/84.37kg) vs 잭 헤르만손(186파운드/84.37kg)
[웰터급] 알베르토 미나(171파운드/77.56kg) vs 라마잔 에미프(171파운드/77.56kg)
[미들급] 마르쿠스 페레스(186파운드/84.37kg) vs 제임스 보크노비치(186파운드/84.37kg)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