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리가 파워랭킹 1위는 그리즈만…시즌 랭킹 1위 메시 (스카이스포츠)

기사승인 2018.03.14 01:09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스카이스포츠의 라리가 선수랭킹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2017-18 스페인 라리가 28라운드 파워랭킹 1위는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마드리드)가 차지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가 자체 집계로 32가지 기록을 통해 선수의 서열을 정리한 파워랭킹. 그리즈만은 셀타비고와 경기에서 최근 4경기 8호골을 몰아쳤고, 1도움을 추가했다. 파워랭킹은 최근 5경기 기록을 바탕으로 산정한다. 

에이바르 원정에서 두 골을 넣은 레알마드리드 공격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뒤를 이었다. 리오넬 메시는 셋째 아들의 출산으로 FC바르셀로나의 말라가 원정에 불참했음에도 3위를 유지했다.

시즌 전체 경기를 대상으로 한 시즌 랭킹에선 리오넬 메시가 압도적인 1위다. 메시는 94,567점을 벌었다. 2위는 메시의 팀 동료 루이스 수아레스(60,691점). 3위도 바르셀로나 골키퍼 마르크안드레 테어슈테겐(54,845점)이다. 

28라운드 파워랭킹 1위의 주인공 그리즈만은 최근 골 폭풍으로 점수를 쌓아 4위(54,020점)에 올라있다. 후반기 들어 연속골을 넣고 있는 호날두는 48,854점으로 7위에 올라 있다. 



기사 공유하기

이 시각 관심정보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