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위대한 유혹자', 유혹 게임 시작…우도환-박수영 in 버스

기사승인 2018.03.13 18:05
▲ '위대한 유혹자'의 유혹 게임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제공|본팩토리

[스포티비뉴스=장우영 기자] ‘위대한 유혹자의 유혹 게임이 본격적으로 열린다. 박수영을 향한 우도환의 본격 유혹, 시청자들도 빠져들 차례다.

13일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 연출 강인 이동현)’에서는 유혹 게임의 메인 플레이어권시현(우도환 분)유혹 타깃은태희(박수영 분)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지난 12일 방송에서는 치기 어린 악동즈권시현-최수지(문가영 분)-이세주(김민재 분)유혹 게임을 공모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수지는 썸남 이기영(이재균 분)에게 굴욕적으로 차인 뒤 이기영의 첫사랑 은태희와 정혼자 혜정까지 빼앗아버리고자 했다. 권시현은 이를 거절했으나 아버지 권석우(신성우 분)와 최수지의 어머니 명미리(김서형 분)가 약혼 발표를 해 충격을 받았다.

13일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스틸 속에는 권시현과 은태희가 버스 안에서 밀착 상태로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은태희는 권시현의 목덜미를 감싼 채 쓰러지듯 안겨 있고, 권시현은 박수영의 허리를 안고 있다. 금방이라도 입을 맞출 듯 서로에게 다가가고 있는 모습이 아찔하다.

위대한 유혹자측은 오늘(13) 방송을 기점으로 본격적인 유혹 게임이 시작된다. 철벽을 허물고자 하는 우도환과 그를 밀어내고자 하는 박수영 사이의 밀당이 시청자들의 연예세포를 자극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