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톡] '국내 복귀포' 박병호, "정식경기라 생각하고 집중했다"

기사승인 2018.03.13 16:14
▲ 박병호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대전, 고유라 기자] 넥센 히어로즈 내야수 박병호가 복귀 첫 홈런 소감을 밝혔다.

박병호는 13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CAR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시범경기에서 2-0으로 앞선 3회 김민우를 상대로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비거리 125m 큼지막한 솔로포를 기록했다.

시범경기일 뿐이지만 복귀 후 처음으로 국내 팬들 앞에서 선을 보인 박병호는 첫 경기에서 홈런포를 가동하며 뜻깊은 하루를 보냈다. 넥센은 4-4으로 맞서다 9회 터진 허정협의 결승 적시타로 5-4 재역전승을 거뒀다.

경기 후 박병호는 "시범경기는 경기수가 적기 때문에 매 타석 집중하고 정식 경기라고 생각하면서 경기에 임하고 있다. 오늘 홈런은 타이밍이 좀 늦어서 홈런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는데 잘 이어졌다"고 밝혔다.

박병호는 이어 "오랜만에 나온 홈런이라 베이스를 도는 데 좀 시간이 오래 걸렸다. 시즌 전까지 최대한 적응 잘 하면서 준비하겠다"고 홈런 소감을 전했다.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