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분노의 질주' 감독 신작 '허리케인 하이스트', 3월 8일 국내 개봉

기사승인 2018.01.18 11:07
▲ 영화 '허리케인 하이스트' 포스터. 제공|NEW

[스포티비스타=이은지 기자] 영화 '허리케인 하이스트'가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와 1차 예고편을 공개했다.

3월 8일 개봉을 앞둔 영화 '허리케인 하이스트'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허리케인이 급습한 도시 속 남겨진 6500억을 노리는 자와 막는 자의 단 한번의 기회를 그린 작품이다.

개봉일 확정과 함께 공개된 포스터는 초대형 허리케인 속 거대한 번개가 내리치는 도로를 질주하는 차들의 긴박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태풍을 피해 질주하는 트럭과 그 뒤를 쫓는 자동차들의 모습은 영화 속에서 펼쳐질 액션을 기대케 한다.

'분노의 질주'를 연출한 롭 코헨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는 사실은 영화에 담길 카체이싱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단 한번의 기회 태풍 속으로 질주하라!'라는 강렬한 카피는 태풍의 눈을 이용해 범죄를 저지르려는 이들과 막으려는 이들의 목숨을 건 사투에 대한 호기심을 높인다.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1차 예고편은 모든 것을 집어삼킬 것 같은 허리케인의 위력과 액션의 스릴을 담았다. 거대한 건물들을 단숨에 날려버리는 태풍의 위협적인 모습과 천재 기상학자 윌(토비 켑벨)의 두려운 표정은 앞으로 다가올 거대한 허리케인의 위력을 예상케 한다.

최악의 상황에서 미연방 재무부 금고에 남겨진 6억 달러를 지켜야 하는 전직 특수부대 출신 재무부 요원 케이시(매기 그레이스)의 비장한 모습과 이를 노리는 범죄 조직의 치열한 사투는 스릴 뿐만 아니라 긴장까지 전한다.

또 거대한 허리케인 속에서 펼쳐지는 카체이싱, 공중 액션 등 강렬한 액션들은 차원이 다른 볼거리를 예고한다.

포스터와 예고편으로 기대를 높이는 '허리케인 하이스트'는 3월 8일 전세계 최초 개봉 예정이다.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