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메이즈 러너3' 딜런 "토마스, 많은 것을 겪은 리더…성장 보여줬다"

기사승인 2018.01.11 10:10
▲ 영화 '메이즈 러너'에 출연한 딜런 오브라이언. 제공|이십세기폭스 코리아

[스포티비스타=이은지 기자] 딜런 오브라이언이 ‘메이즈 러너’에서 변한 자신의 캐릭터를 설명했다.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레드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진행된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 내한 기자회견에는 딜런 오브라이언, 토마스 브로디-생스터, 이기홍이 함께 했다.

이날 딜런 오브라이언은 “이번에는 전편과 달리 모든 캐릭터들의 출발이 달랐다. 시간이 많이 흘렀고, 상황도 달라졌다. 1편과 2편은 시간이 많이 흐르지 않았지만, 3편은 많은 시간이 흐른 후 시작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시리즈에 비해 많이 성장했다. 토마스 역시 3편 정도 오면 많은 것을 겪은 리더 같은 느낌이 들었다. 토마스는 어린 소년에서 성숙한 남성으로 자란 모습을 보여줬다. 성장 과정을 영화를 통해 보여준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는 인류의 운명이 걸린 위키드의 위험한 계획에 맞서기 위해 다시 미로로 들어간 토마스와 러너들의 마지막 생존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17일 개봉 예정이다.


포토S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