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끝내기' 김재호 "무조건 칠 수 있다는 자신감 갖고 스윙"

기사승인 2017.04.19 22:10
▲ 김재호 ⓒ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무조건 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고 스윙했다."

두산 베어스 김재호가 1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경기에서 1-1 동점인 9회말 2사 2루에 끝내기 중전 안타를 친 뒤 결승타를 때린 소감을 남겼다.

김재호는 "이전 기회를 살리지 못해 아쉬웠다. 이번에는 끝내겠다고 코치진에게 말하고 타석에 들어갔다"며 '예고 끝내기'였다고 했다. 김재호는 5회와 7회 타점 기회에서 삼진, 투수 땅볼로 물러나며 점수를 뽑지 못했다. 김재호는 "무조건 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고 스윙했다"며 끝내기 당시 상황을 짚었다.

이어 김재호는 "최근 팀 경기력이 좋지 않다. 선수들이 실망도 많이 하고 고민도 많다"며 "체력적으로 힘든데 몸 관리를 잘해서 주전들이 경기를 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 오늘의 스포츠 소식 '스포츠 타임(SPORTS TIME)'은 매일 밤 10시 SPOTV에서 볼 수 있습니다.

  • 인기기사
  • 섹션별인기
  • 최근기사